사진(c)envato-Wavebreakmedia

현재는 아리조나, 알래스카, 와이오밍주 등 3개주 뿐

최근 본지로 가장 많이 하는 문의 중 하나가 바로 “별도의 시험 없이 CA 한의사 면허로 타주 한의사 면허를 받을 수 있는 곳이 있는가”에 대한 것이다. 이에 본지는 공식적으로 관련 자료를 찾아보았다.

그 결과 최근 개최됐던 CAB(California Acupuncture Board)의 정기 보드미팅 기록에서 벤 보데아 EO(Executive Officer)가 공식적으로 밝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었다. 그 내용은 다음과 같다. 

  1. 현재 46개주 및 워싱턴 D.C.가 NCCAOM을 면허시험으로 채택하고 있다.
  2. 뉴저지, 뉴멕시코와 텍사스는 면허시험으로 NCCAOM을 채택하고 있으나 이에 더해 각 주의 한의사 진료범위, 진료 관련 법을 따로 추가해 평가하는 시험을 운영하고 있다. 즉 해당 주 보드가 실시하는 별도의 시험을 다시 봐야 한다.
  3. 아리조나, 알래스카와 와이오밍은 한의사 면허 신청자가 CALE나 NCCAOM을 합격했을 경우, 면허를 발급하고 있다. 
  4. 현재 16개주에서 NCCAOM 시험 합격자나 가주한의사 시험 합격자가 자신들의 주에서 면허를 발급하는 것과 관련한 법률을 수정작업ㅍ중이다. 

당시 CAB는 “16개주와 협력해 가주 한의사 면허권자들이 면허를 추가 시험없이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확실하게 가주 면허로 타주 면허를 받을 수 있는 주는 위의 아리조나, 알래스카, 와이오밍 뿐이라고 보드는 파악하고 있다.

NCCAOM이 라우트 8을 통해 가주 한의사 면허자에게 별도의 시험없이 수료증을 주기 시작하면서 타주 보드들에서도 이에 대한 수정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할 수 있다. 때문에 이전에는 가능했다고 계속 과거 법률이 지속된다고 보기 힘든 상황이므로 주의해야 한다.

조남욱 기자

 

 

<저작권자ⓒHani Time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보드 미팅 관련 자료)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