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버드 의대가 확인한 동양 침술의 신경해부학 메커니즘

옛날부터 한국, 중국 등의 전통 의학에선 통증이나 질병 치료에 침술(鍼術·Acupuncture)이 널리 쓰였다. 미국 하버드의대 과학자들이 동양의 전통 침술이 효능을 발휘하는 데 관여하는 뇌...

잠 못 자면 살찐다?

'미인은 잠꾸러기'라는 옛말은 '비만'을 이야기할 때도 통용된다. 잠을 많이 잘수록 비만을 예방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들이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잠이 부족하면 식욕 호르몬은 늘고 식욕억제...

건조하고 차가운 계절 악화되는 ‘건선’ 주의

'건선(乾癬, psoriasis)'은 우리 몸의 면역학적 이상으로 발생되는 만성 질환이다. 은백색의 피부 각질(인설)로 덮인 붉은 반점(홍반)이 나타나는 것이 주요 증상으로 악화와 호전이 반복된다. 건선은 악화와...

하루 중 언제 면역력이 제일 강할까?

보통 24시간 주기로 작동하는 생체 시계(Circadian clocks)는 우리 몸의 가장 기초적인 생물학적 메커니즘 가운데 하나다. 그런데 하루 중 어느 시간대인지에 따라 면역계의 활성도가...

추워지는 날씨에 심해지는 수면장애가 심각환 질환의 원인이 될 수도 있다?

환절기 기온차이가 생기면 수면장애 증상이 늘어난다. 대표적으로 불면증, 수면무호흡증, 하지불안증후군, 기면증 등이 있다. 급격한 기온변화, 줄어든 햇빛양, 건조한 실내 등이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환절기에는...

고혈압 환자 3분의 1, 약으로도 혈압 조절 안 돼

고혈압으로 혈압약을 복용하고 있는 사람의 3분의 1은 혈압 관리가 안 되고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럿거스(Rutgers) 대학 보건·보건의료정책·노화 연구소( Institute for Health,...

알레르기 비염의 양방적 치료는?

낮과 밤의 길이가 같은 추분이 지나 찾아오는 환절기, 쌀쌀한 날씨에 재채기와 코막힘 등 비염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늘어난다. 알레르기 비염은 코점막이 특정 원인 물질에...

동맥경화, 꾸준한 운동으로 예방

동맥의 가장 안쪽인 내막에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 등이 쌓여 혈관이 좁아지면 심장근육으로 산소와 각종 영양분을 공급하는 관상동맥, 뇌 및 하지로 가는 동맥에 혈류장애가 발생하게 된다. 이때...

‘무증상’이 증상인 ‘대장암’, 제대로 예방하려면?

한국인의 짜고 매운 음식 사랑에 육류 위주의 서구식 식습관까지 더해진 탓에 매년 대장암 발병률은 증가하는 추세다. 그래서인지 한국인의 대장암 발병률은 세계 1위다. 세계보건기구(WHO)...

어지러우면 모두 빈혈?

어지럼증은 전체 인구의 30%가 겪을 정도로 현대인들에게 흔히 발생하는 질병이다. 하지만 어지럼증을 빈혈로 오해해 자가 치료하다 병을 더 키우는 사례가 적지 않다. 어지럼증은 다양한...